족보편찬실무
 
족보(族譜)를 발간하려면 먼저 종중회의(宗中會議)를 거쳐 족보편찬위원회(族譜編纂委員會)를 구성해야 한다. 다만, 종친회(宗親會)가 아닌 가까운 일가친척들로 구성된 가승보(家乘譜) 형태의 족보를 발간하려고 하는 소문중은 집안회의를

통문화(傳統文化)를 계승하고 일가 간에 화친(和親)과 효(孝)와 덕(德)을 행동이념으로 조직된 종친회도 운영(運營)방법에 있어 현 시대의 흐름에 가장 적합한 운영시스템으로 변모를 해야 할 것으로 생각된다.

 

지금 세계는 급변(急變)하고 있다. 컴퓨터와 통신(通信) 기술이 하루가 다르게 발달하고 있으며, 인터넷의 발달로 세계의 모든 정보가 실시간(實時間)으로 우리에게 전달된다. 교육(敎育), 법률자문(法律諮問), 의료서비스, 게임, 동호회활동, 쇼핑, 기업홍보 등 일상생활에서 접하는 모든 분야에서 인터넷을 통하여 관련정보를 제공하고 있으며 또한 이러한 서비스를 받을 수 있는 시대에 우리는 살고 있다.

 

요즘은 기업체, 관공서, 학교, 친목단체, 병원 어디 할 곳 없이 홈페이지를 제작하여 정보를 제공하고 홍보한다. 이제는 사업을 하든지 어떤 단체를 운영하든지 홈페이지 없이는 아무것도 할 수 없는 시대가 되었다. 종친회(宗親會)도 마찬가지이다.  이미 여러 종친회에서 홈페이지를 만들어 운영 중인 곳도 있고 계획 중인 종친회도 있다. 이미 한발 앞선 종친회에서는 인터넷족보라 하여 족보까지도 홈페이지에서 열람할 수 있도록 구축(構築)한 종친회도 있다. 이렇듯 글로벌시대에 가장 중요하고도 시급한 종친회 사업으로는 홈페이지와 인터넷족보를 구축하여 종회소식과 여러 분야에서 활약하고 있는 일가 소식을 전하고 특히 한자와 족보를 잘 모르는 젊은 후손들이 보다 쉽고, 빠르게 선조님의 훌륭한 업적과 문화유산 그리고 자기의 뿌리(족보)를 실시간으로 검색하여 볼 수 있도록 정보를 제공해 주어야 할 것이다.

 

현재 대한민국 전체 인구의 약 70% 이상이 인터넷을 한다고 한다. 특히 젊은 후손들은 인터넷을 통하여 많은 정보와 지식을 습득(習得)하고 있다. 이러한 때에 종친회 홈페이지와 인터넷족보는 후손들의 역사 및 뿌리교육 그리고 인성교육에 가장 적합한 교육매체로 자리매김할 것으로 여겨진다.

 

지금까지는 주로 대종회, 중앙종친회, 화수회 등에서 홈페이지를 제작하여 운영하고 있으나 앞으로는 파종회, 소문중 등에서도 홈페이지를 만들어 종회소식 등을 알리고 후손들의 역사 및 뿌리교육에 활용하면 좋을 것이다.